본문 바로가기

드라마1129

시청 드라마 : 2017년 11월 어영부영하는 하는 사이에 어느덧 12월 중반입니다. 그다지 본 드라마도 없으니 스리슬쩍 지나갈까 생각도 했으나, 유일한 정기행사이고, 이마저도 없다면 내내 포스팅을 하지 않을 듯 하여 늦게나마 끄적이는 중입니다. 근황도 조금 말해보자면, 한동안 게임에 빠져서 퇴근 후 잠들 때까지 거기에 넋놓고 있었어요. 내내 이게 뭐하는 짓인가 하면서도 계속 빠져서 지냈달까요. 그러다가 지난 일요일, 문득, 이러면 안된다 싶어서 내내 다른 것(...만화책 보기ㅋㅋ)에 집중을 했고, 어제, 아니 이제는 그제인가요. 지난 월요일에 과감하게 모두 삭제해버렸습니다. 그래서, 지금 살짝 금단증세가 오고 있어요. 뭘 해야하지... 싶어서 멍해진다고 할까요. ...물론, 할 일이 없진 않아요. 하기가 싫을 뿐. 11월에는 본 드라마.. 2017. 12. 13.
시청 드라마 : 2017년 10월 11월입니다. 기나긴 연휴가 다가온다며 시끌시끌하던 것이 엊그제 같은데, 어느덧 11월이 되었습니다. 그리고, 가을이 왔나 싶더니 겨울이 코끝을 스쳐 지나가는 듯한 기분이 들기도 합니다. 보던 드라마들이 줄줄이 종영하게 되며, 지금 이 시점에서 시간을 맞춰서 챙겨보는 드라마는 한 편입니다. 평이 괜찮은 방영 드라마가 있는 듯 하기는 하지만, 현재까지는 그다지 끌리지가 않네요. 그래서 보려고 쟁여둔 드라마를 하나씩 꺼내서 봐야할 듯 합니다만.. 시작이 어렵네요. 일단 시작하면, 하루에 한두편씩만 볼 자신이 없어서 시작이 두려운 것도 같아요. 대군사사마의지군사연맹(사마의:미완의 책사) : 중화티비 / 2017.09.04 ~ 2017.10.31 / 총 42부작 지난 화요일에 종영했습니다. 총 42부작의 드라마.. 2017. 11. 6.
시청 드라마 : 2017년 9월 시월이네요. 긴 연휴가 시작되었고, 지금은 비가 내리고 있습니다. 저는 3,4일만 쉬기로 되어 있어요. 그리고, 내일도 쉴까 어쩔까에 대한 고민이 깊은데.. 아무래도 오전에는 잠시 나가는 쪽으로 결론이 날 것 같네요. 또, 다음주 일요일에는 일하는 쪽으로 가닥을 잡았어요. 기나긴 휴일 덕분에 상당히 힘든데, 아무래도 연휴 막바지는 좀 괜찮을 것 같아서 말이죠. 어찌되었든, 오늘은 쉬는 날이고 오랜 만에 혼자 조용히 쉬고 있습니다. 늘 필요한, 혼자만의 시간! 이랄까요ㅋㅋ. 오늘 하루 뭘 할까, 생각하다가 밀린 포스팅이나 좀 하자는 쪽으로 가닥이 잡혔습니다. 그러나, 그리 많이 하지는 못할 것 같아요. 한두개 하면 잘한 것이 아닐런지. 그 첫번째로, 9월에 시청한 드라마에 관한 이야기를 끄적거려보겠습니다... 2017. 10. 1.
랑야방 : 권력의 기록) 재방 기념으로 만든 움짤들! 이번 주 수요일, 그러니까 8월 9일 수요일부터 [랑야방]이 특별 재방송 합니다. 이름하야 "3주만에 마스터하는 랑야방" 이라고 할까나요. 매주 월요일~금요일 오후 10시, 매일 3회씩 3주간 방영된다고 해요. 그리고 저는 이게 뭐라고 설레이고 있습니다. 그동안 '랑야방' 재방송이 없었던 것은 아니었으나, 제대로 마음 먹고 시간 맞춰서 볼 수 있는 것은 이번이 처음인 것 같아요. 외장하드에도 물론 이쁘게 모셔져 있지만, 절제할 자신이 없다는 것이 가장 커서 차마 꺼내보지 못하고 있었답니다. 티비로 보면 절제하며 볼 수 있고, 큰 화면으로 볼 수 있을테니, 마냥 설레이고 있습니다. 다행히도 현재 한드 드한기인지라 주중 10시대에 보는 드라마가 없어요. 다만, 10시까지 집에 들어올 수 있을지는 미지수에요ㅠ.. 2017. 8. 7.
시청 드라마 : 2017년 7월 8월입니다. 한 주 내내 더워서 이대로 녹아내리는 것은 아닌가, 싶었는데... 일요일인 오늘은, 비가 내리고 있습니다. 태풍도 비껴났다고 하고, 하늘에는 별도 이쁘게 떴길래, 비가 안오는 줄 알고 밤에 빨래를 하고 널어놨다가, 벼락 맞았아요...ㅋㅋ. 햇빛에 뽀송뽀송 빨래를 못말리는 것은 아쉽지만, 비가 내리며 이 더위가 한풀 꺽인 것은 반갑기 그지 없습니다. 7월에는 보던 드라마가 줄줄이 종영해버렸습니다. 하나의 드라마가 끝나면 다음 드라마로 넘어가는 것이 쉬운 편인지라 크게 걱정을 안했는데, 새로 시작한 드라마들이 딱히 마음에 차지 않아... 얼떨결에, 아주 오랜 만에 한드 드한기를 맞이하고 있답니다. 그렇다고 하여 보는 드라마가 전혀 없는 것은 아니지만요. 그렇게, 7월에 봤던 드라마에 대한 이야기.. 2017. 8. 6.
삼생삼세 십리도화 17~21회) 어쩌다 보니 보고 있는, 중화티비에서 6회까지 방영했을 즈음, 이 드라마의 존재를 알게 되었다. 그 즈음에 알게 되었기에 첫주 방송분을 당연히 놓쳤고, 그래서 이왕 놓쳤으니 드라마가 중반 즈음까지 전개가 되면 봐야겠다, 라며 접어두기로 했다. 접어두기로 하였으나, 대체 어떤 드라마이길래 이렇게 난리인가 싶어 스포를 열심히 밟았더랬다. 덕분에, 이 드라마의 전개를 첫회부터 막회까지 대강이나마 읊을 수 있을 것도 같다. 하하. 현재는 고구마 구간이라 불리는 에피소드가 방영 중인데, 어쩌다보니 이 구간부터 시청하게 되었다. 뜬금없이 중반부터 시청을 해버린 이유는, 본방에 이어 바로 재방송을 하길래 그냥, 보게 되어버린 것이다. 대강 훑어보니 26회 이후부터 꽤 재미있을 듯 하다. 그래서 그냥 지금부터 재방으로 챙겨보고 (본방 시간엔 .. 2017. 6. 1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