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11

책장을 채우다 - 9, 2017 심리계좌 / 이지영 청춘시대 시즌1 / 박연선 수상한 파트너 OST 8월의 크리스마스 DVD [청춘시대1] 대본집이 발간되었대서 고민하다가 결국 질렀어요. 지르면서 이것저것 좀 더 담았구요. 사진에 없는 건, 전자책과 엄마께 드린 음악CD. 정도 입니다. 책 카테고리를 보니 샀다는 글만 잔뜩 있고 읽었다는 글이 없음을 새삼 깨달았습니다. 이건 좀 반성. 사놓고 야곰야곰 읽은 책들도 있구요, 읽고 노트에 짧게나마 끄적였으나 여기엔 굳이 올리지 않은 책도 약간 있구요. 그런 상황입니다. 하지만, 사놓고 안읽은 책이 더 많은 건 사실인 듯 합니다. 이렇게 사놓고 언젠가 눈에 밟히면 읽는 듯 한 요즘이니까요. 이젠 고만 사야지, 하면서도 벌써 또 사고 싶은 책이 있어서 뒤적뒤적 거리고 있습니다. ㅋㅋ. 습관인가.. 2017. 9. 17.
책장을 채우다 - 7, 2017 (추가) 경리장부 및 영수증관리, 부가가치세, 종합소득세, 근로소득세 등 직접 신고하기(홈택스) / 이진규 친구네 집에 갔는데 친구는 없고 / 신해영 여름, 어디선가 시체가 / 박연선 반려 / 연두 어느 날 오후 네 시 / 유소은 얼굴이 못생겨서 미안해 / 진양 로맨틱하시네요 / 이기린 삼생삼세 십리도화(eBook) / 당칠(저자), 문현선(역자) 가고 있어(eBook) / 홍경 한동안 책구매를 자제해왔으나, 부과세 관련 책을 고르던 중 '에라 모르겠다'를 외치며 질러버렸습니다. 앞에 세 권은 새거. 뒤에 네 권은 중고에요. 그리고 사진이 뭔가 미묘하게 나왔는데, 이거 포스팅 해놓고 자야겠다며, 대강의 자리를 잡은 아이들을 끄집어내서 급하게 찍느라 그랬습니다. 햇살 좋은 날, 야외에서 찍으면 더 좋았으련만...... 2017. 7. 28.
책장을 채우다 - 4, 2017 절대 그이 M의 초상 베이비 팝 신소녀 언플러그드 보이 괴테의 예술동화 도체스터 학원 살인사건 그릴 수 없는 이야기 수호령 울어도 좋습니까? 파사 북송풍운전 이사를 위해 책을 정리 중이던 지인 분의 블로그 글을 읽고 저에게도 버려주십사 말씀을 드린 끝에, 받은 책들이에요. 상당히 많아서, 책장 재배치가 있었다지요. 덕분에 몇몇 책들은 자리를 잃고, 방황 중이랍니다. 처분을 할까 싶은 책들도 있는데, 쉬이 그런 마음이 먹어지지는 않네요. 작년에 이사하면서 제 기준으로는 꽤 많은 책을 버렸던지라...(ㅠ) 이번에 받은 책들 중에서, 현재 본 책은, '베이비 팝''그릴 수 없는 이야기' '그릴 수 없는 이야기'는 학창시절에 대여점에서 빌려서 봤었던 기억이 나네요. 당시엔 참 재미있게 봤던지라, 이 책이 포함되.. 2017. 4. 12.
책장을 채우다 - 3, 2017 다시, 묘목을 심다 - 기진 90일 완성 돈버는 평생습관 - 요코야마 미츠아키 / 정세영(역) 쟌 모리스의 50년간의 유럽여행 - 쟌 모리스 / 박유안(역) 지구에서 영업 중 (7~10) - 이시영 기린의 날개 - 히가시노 게이고 / 김난주(역) 연우에서 연우까지 - 은지필 호텔 아프리카 애장판(2~3) - 박희정 순애보3 - 윤지운 外 내내 램프몰 장바구니에 담아두기만 하던 어느 일요일, 놓치기 싫은 중고책이 있길래 에라 모르겠다~ 라며 장바구니에 담아둔 새 책 몇권을 얹어서 질렀다지요. 배송이 어찌나 빠르던지, 다음 날인 월요일 오전에 도착해서 깜짝 놀랐던 기억이 나네요. 받은 후 차곡차곡 쌓아서 찰칵, 찍었으면 좋았으련만... 정신을 차리니 이미 책장 안에 자리를 잡고 있더라구요. 3월에 구입한 이.. 2017. 4. 10.
책장을 채우다 - 8, 2016 7월 말과 8월 중순, 이렇게 두 번 책을 주문하였습니다. 그리고 8월 초와 8월 중순을 살짝 지난 어느 날, 이 두 손에 들어왔죠. 책 사재기의 시작은 소설 랑야방의 정발 때문이었고, 이제 그 소설 랑야방이 완결이 났기에, 아마 당분간은 더이상 책장에 책을 늘릴 계획이 없답니다. 사놓고 쟁여놓은 채 미처 다 읽지 못한 책이 한가득인지라, 일단은 책장 여기저기 자리를 잡은 책들 먼저 읽어주리라-! 랄까나요. 그마저도 시간과 의지가 없어서 제대로 해나가지 못하는 중입니다만. └7월 마지막날 주문. 8월 2일에 받아든 책들입니다. 저기서 진주 작가의 소설 두 권(사랑하는 사람이 생겼습니다/지금 라디오를 켜봐요)과 세금레시피를 제외한 책들은 알라딘 직배송 중고로 구입했습니다. 한동안의 취미생활이기도 했죠. 알.. 2016. 8. 24.
소설) 연애의 발견 / 진양 지음 전지전능한 누군가가, 우리가 연애를 하도록 서로에게 떠밀고 있다는 느낌이 들어요. 결혼이라는 큰일을 앞두고 있어서인지 운명이라는 착각에 빠지고 싶은가 봐요. 스물아홉이에요. 운명 같은 거 믿고 싶지만 이제는 믿을 수가 없잖아요. 하지만 인연이라는 건 있다고 생각해요. 거창한 운명까지는 아니더라도 필연이 아니었을까, 그렇지 않을까 생각하고 있어요. - 연애의 발견 / p.317 - 처음 시작이 언제즈음 이었는지는 기억이 나질 않는다. 올해 방영된 동명의 드라마 방영 한참 전, 그 드라마가 이 소설의 리메이크인 줄 알고 찾아봤던 것이 시작이었을 것이다. 결론은, 제목은 같으나 전혀 다른 연애 이야기였다만. 처음 읽고 꽤나 마음에 들어서 소장하고 싶어졌고 그래서 구입하게 되었다. 이미 종이책은 절판된 상태여서.. 2014. 12. 3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