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즐거운 인생1528

2017' 즐거운 인생 : 시청 드라마 정리 12월의 마지막 날입니다. 17년이 가기 전에 해야할 일들은 잔뜩 있었으나 역시나 그 무엇도, 아무것도 하지 않은 채 시간만 하염없이 흘려보내고 있습니다. 아, 리뷰 답글작업은 끝냈네요. 그게 뭐가 그리 어렵다고 내내 미루다가 그래도 해가 지나기 전에는 달아야 한다며 부랴부랴 달았다지요. 그리고, 시청 드라마 정리. 올해에 '완주'한 드라마와 시청 중인 드라마를 정리했습니다. 시청 드라마를 따로 쓰자니 한 편 밖에 보질 않아서 말이죠. 남은 2017년 잘 보내시고, 2018년의 하루 하루가 소소하지만 따스한 행복으로 채워질 수 있길 바랍니다. KBS 김과장 : 2017.01.25 ~ 2017.03.30 ★★★★★ 답답함 없이, 마음 편하게, 즐거이, 유쾌 통쾌 상쾌한 코믹 오피스물.현실 위에 그려진 판타.. 2017. 12. 31.
시청 드라마 : 2017년 11월 어영부영하는 하는 사이에 어느덧 12월 중반입니다. 그다지 본 드라마도 없으니 스리슬쩍 지나갈까 생각도 했으나, 유일한 정기행사이고, 이마저도 없다면 내내 포스팅을 하지 않을 듯 하여 늦게나마 끄적이는 중입니다. 근황도 조금 말해보자면, 한동안 게임에 빠져서 퇴근 후 잠들 때까지 거기에 넋놓고 있었어요. 내내 이게 뭐하는 짓인가 하면서도 계속 빠져서 지냈달까요. 그러다가 지난 일요일, 문득, 이러면 안된다 싶어서 내내 다른 것(...만화책 보기ㅋㅋ)에 집중을 했고, 어제, 아니 이제는 그제인가요. 지난 월요일에 과감하게 모두 삭제해버렸습니다. 그래서, 지금 살짝 금단증세가 오고 있어요. 뭘 해야하지... 싶어서 멍해진다고 할까요. ...물론, 할 일이 없진 않아요. 하기가 싫을 뿐. 11월에는 본 드라마.. 2017. 12. 13.
시청 드라마 : 2017년 10월 11월입니다. 기나긴 연휴가 다가온다며 시끌시끌하던 것이 엊그제 같은데, 어느덧 11월이 되었습니다. 그리고, 가을이 왔나 싶더니 겨울이 코끝을 스쳐 지나가는 듯한 기분이 들기도 합니다. 보던 드라마들이 줄줄이 종영하게 되며, 지금 이 시점에서 시간을 맞춰서 챙겨보는 드라마는 한 편입니다. 평이 괜찮은 방영 드라마가 있는 듯 하기는 하지만, 현재까지는 그다지 끌리지가 않네요. 그래서 보려고 쟁여둔 드라마를 하나씩 꺼내서 봐야할 듯 합니다만.. 시작이 어렵네요. 일단 시작하면, 하루에 한두편씩만 볼 자신이 없어서 시작이 두려운 것도 같아요. 대군사사마의지군사연맹(사마의:미완의 책사) : 중화티비 / 2017.09.04 ~ 2017.10.31 / 총 42부작 지난 화요일에 종영했습니다. 총 42부작의 드라마.. 2017. 11. 6.
수다엔 의미가 없다 : 171030 1/ 움짤이나 만들고, 리뷰도 좀 써가며, 오랜 만에 블로그 관리 좀 해보자, 라는 다짐은 역시나 온데간데 없이 사라진 일요일이었습니다. 애초에 이런 다짐이 큰 것도 아니었습니다만. 가장 컸던 것은 심심하다고 받아놓은 게임. 자제력이 바닥인 저로선 감당할 수 없어서, 슬슬 삭제를 해야할 것 같습니다. 레벨이 높아질 수록 깨지 못하고 있는 이유도 있구요. 얘 땜에 잠을 안잠. 원래 안자는데 더 안자는 것 같아요. 2/ 또 다른 이유는, 이건 가게 일. 여기에 주절주절 거리려다가 아니야. 어느정도 까놓기는 했으나 셀털은 되도록 자제해야지, 싶어서 그냥 삼켜두고 있었으나, 그래도 뭔가 속풀이는 해야할 듯 해서 가볍게 말하자면, 지난 주, 이젠 지지난 주인가요. 금요일에 어느 고객이 외상을 했습니다. 결제를 현.. 2017. 10. 30.
수다엔 의미가 없다 : 171023 1/ 지난 주, 이제는 지지난 주가 되어버렸던가. 동네 축제에 갔다가 타의로 인해 점이란 것을 봤는데, 게으르고 또 게을러서 틈만 나면 게으름을 부린다고 그러더라구요. 와, 제대로 맞아서 웃음이 터졌더랍니다. 아무튼, 그 게으름을 고쳐야 한다는 지극히 당연한 말씀을 하시던데, 그래서 나름 결심을 했었죠. 블로그 관리도 거기에 포함되어, 주 2회는 글을 올리자고. ...뭐, 결과는 보시다시피ㅋㅋㅋ. '군사연맹' 끝나고 자정부터 자기 전까지의 시간을 활용코자 했으나, 쉽지 않네요. 왜 때문인지 모르겠지만, 11시 본방을 보고 자연스래 자정 재방을 보고 있는 저를 발견하니까요. 그나마 요즘은 재미가 초큼 덜해서 중간까지 보다가 끄고 잘 준비를 하며 딴짓을 합니다만. 2/ 짤은, '외과풍운' 중 한 장면. 제가.. 2017. 10. 23.
수다엔 의미가 없다 : 171011 - 군사연맹 27회 중 - 1/ 자야하는데.. 내가 이러고 있을 때가 아닌데, 자야 하는데, 라며 끄적거리고 있습니다. 메인 움짤은 '군사연맹'의 한 장면으로 오늘 방송했던 회차의 일부입니다. 늦잠을 자는 남편 중달(사마의)를 깨운 부인 장춘화. 뒤늦게 몇시냐고 묻는 중달에게 시간을 알려주는 장면이었던 것 같아요. 중달과 춘화 부부 정말 좋아요.>. 2017. 10. 1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