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책 읽는 마음24

웹툰) 낮에 뜨는 달 : 글·그림 헤윰 웹툰) 낮에 뜨는 달 글/그림 헤윰 어렴풋이 존재만 알고 있던 웹툰 '낮에 뜨는 달'이 유료화 된다는 소식에 겸사겸사 찾아보게 되었다. 도대체 나으리가 누구이며, 뭐가 그리 멋있다는 것이냐, 라며. 내용을 전혀 모르는 상태여서 봤던지라, 첫 느낌은 '이거 공포 스릴러물인가'였다. 게다가 1500년의 시간을 넘나드는 구성이 다소 복잡하고 어렵게 느껴지기도 하더라. 그러나, 한 번 시작하면 너무 재미가 없어서 견딜 수 없이 지루하지 않는 이상은 끝까지 보는 편인지라, 쭉 봤다. 다음 이야기가 궁금하기도 했고, 작화나 연출도 좋았고, 나으리의 매력이 궁금하기도 했던지라. 처음부터 여주의 남사친에게 먼저 눈이 간지라 남주는 눈에 들어오지도 않았다는 것이 함정. 첫 등장이 섬뜩해서 마음이 안간 것도 있었던 것 같.. 2018. 1. 21.
책장을 채우다 - 9, 2017 심리계좌 / 이지영 청춘시대 시즌1 / 박연선 수상한 파트너 OST 8월의 크리스마스 DVD [청춘시대1] 대본집이 발간되었대서 고민하다가 결국 질렀어요. 지르면서 이것저것 좀 더 담았구요. 사진에 없는 건, 전자책과 엄마께 드린 음악CD. 정도 입니다. 책 카테고리를 보니 샀다는 글만 잔뜩 있고 읽었다는 글이 없음을 새삼 깨달았습니다. 이건 좀 반성. 사놓고 야곰야곰 읽은 책들도 있구요, 읽고 노트에 짧게나마 끄적였으나 여기엔 굳이 올리지 않은 책도 약간 있구요. 그런 상황입니다. 하지만, 사놓고 안읽은 책이 더 많은 건 사실인 듯 합니다. 이렇게 사놓고 언젠가 눈에 밟히면 읽는 듯 한 요즘이니까요. 이젠 고만 사야지, 하면서도 벌써 또 사고 싶은 책이 있어서 뒤적뒤적 거리고 있습니다. ㅋㅋ. 습관인가.. 2017. 9. 17.
책장을 채우다 - 7, 2017 (추가) 경리장부 및 영수증관리, 부가가치세, 종합소득세, 근로소득세 등 직접 신고하기(홈택스) / 이진규 친구네 집에 갔는데 친구는 없고 / 신해영 여름, 어디선가 시체가 / 박연선 반려 / 연두 어느 날 오후 네 시 / 유소은 얼굴이 못생겨서 미안해 / 진양 로맨틱하시네요 / 이기린 삼생삼세 십리도화(eBook) / 당칠(저자), 문현선(역자) 가고 있어(eBook) / 홍경 한동안 책구매를 자제해왔으나, 부과세 관련 책을 고르던 중 '에라 모르겠다'를 외치며 질러버렸습니다. 앞에 세 권은 새거. 뒤에 네 권은 중고에요. 그리고 사진이 뭔가 미묘하게 나왔는데, 이거 포스팅 해놓고 자야겠다며, 대강의 자리를 잡은 아이들을 끄집어내서 급하게 찍느라 그랬습니다. 햇살 좋은 날, 야외에서 찍으면 더 좋았으련만...... 2017. 7. 28.
소설) 연우에서 연우까지 : 은지필 지음 연우에서 연우까지 은지필 지음 / 와이엠북스 ■ 읽은 기간 : 2017. 06. 01 ~ 2017. 06.11 1> 한 열흘 정도 읽었던 것 같다. 이렇게까지 오랜 시간을 걸려 읽을 책은 아니었는데, 어쩌다보니 그렇게 되었다. 인터넷 서점에서 취미생활 - 연관되어 뜬 책 정보 읽고 리뷰 찾아보고 장바구니에 담기 - 속에서 발견한 소설이다. 리뷰를 읽어보니 상당히 잔잔한데 좋다고 했던 듯 한데다, 제목도 이뻐서 찜했놨고, 올해 마지막으로 책을 구입하던 시기, 그냥 사고 싶어서 샀던 것 같다. 그래놓고 읽기는 이제야 읽음. 이제야 읽은 이유도, 그냥 갑자기 읽고 싶어져서. 그리고, 이 책, 파본이었다. 다 읽어갈 즈음에 알았음. 에필로그에서 두 페이지 정도 인쇄가 약간 흐림. 산지 너무 오래된 것도 있고, .. 2017. 6. 11.
책장을 채우다 - 6, 2017 요즘 책을 안사고 있어요. 사실, 뭐 그리 많이 사는 편도 아니었지만, 요즘은... 일단 사놓고 쟁여놓은 책이라도 좀 읽고.... 라는 마음으로 열심히 장구니에 쟁여놓고 있습니다. 그 와중에 전자책으로 구입한 아이들이 있긴 있습니다만. 이번에 책장을 채운 책은, 창비에서 만든 문학잡지 으로, 오랜 이웃님께서 보내주셨어요. 금요일 저녁 늦게 도착을 했나보더라구요. 그날 저는 장사도 안되는 겸사겸사해서 일찍 퇴근을 했고, 다음 날 이웃집에서 받아 두셨다며 가져다 주시더라구요. 처음엔 뭐지뭐지, 하면서 뜯다가 아!!! 하고 반가워 정신없이 뜯어서 이웃님 글부터 찾아서 대강 훑어봤달까요...ㅎㅎ 보내주신 이유는, 이웃님의 단편 소설이 수록되었는데 읽고 싶다면 보내주신다기에, 덥썩 보내주시면 감사히 받겠노라 했고.. 2017. 6. 11.
책장을 채우다 - 4, 2017 절대 그이 M의 초상 베이비 팝 신소녀 언플러그드 보이 괴테의 예술동화 도체스터 학원 살인사건 그릴 수 없는 이야기 수호령 울어도 좋습니까? 파사 북송풍운전 이사를 위해 책을 정리 중이던 지인 분의 블로그 글을 읽고 저에게도 버려주십사 말씀을 드린 끝에, 받은 책들이에요. 상당히 많아서, 책장 재배치가 있었다지요. 덕분에 몇몇 책들은 자리를 잃고, 방황 중이랍니다. 처분을 할까 싶은 책들도 있는데, 쉬이 그런 마음이 먹어지지는 않네요. 작년에 이사하면서 제 기준으로는 꽤 많은 책을 버렸던지라...(ㅠ) 이번에 받은 책들 중에서, 현재 본 책은, '베이비 팝''그릴 수 없는 이야기' '그릴 수 없는 이야기'는 학창시절에 대여점에서 빌려서 봤었던 기억이 나네요. 당시엔 참 재미있게 봤던지라, 이 책이 포함되.. 2017. 4. 1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