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일상다반사/아무말 대잔치

잡담:)

by 도희. 2022. 4. 5.

다시 블로그를 해야겠다는 생각에 티스토리에 로긴했는데, 얼마나 안들어왔는지 휴먼계정이 되어서 그거 풀려고 하는데, 계정인증하는 메일도 휴먼메일이 되어 있더라.

다시 시작하려는 이야기는 이 블로그와는 성격이 안맞아서 블로그 새로 파서 할 예정이다.

새로 파서 할 정도의 이야기인지는
그 전에 그런 이야기를 내가 할 수 있을지조차 잘 모르겠지만
일단 그런 계획을 세워보는 중이다.

그러다가 오랜만에 이 블로그에 들어오니,
이 블로그도 다시 살릴까 고민된다.

그런데 나는 드라마 안본지 너무 오래되었고.

드라마에 흥미가 떨어졌고 드덕질을 할 만큼의 열정도 사라졌는데... 컴퓨터 최저사향으로 바꾸면서 그래픽프로그램도 못까는데... 등등.

이왕 다시 한다면 티스토리가 좋은데...
라며 들어와놓고...
너무 달라져서 혼자 우왕자왕....
새로 추가된 기능도 있는 것 같고,
예전에 어떻게 꾸몄었는지 기억도 잘 안나고...ㅋㅋ

그냥 나는 이야기가 하고 싶다.
말도 안되는 말 같지도 않은 그런 이야기라도
그냥 주절주절 거리고 싶어진다.

어느덧 지난 세대에 접어드는 기분이 들어서
어디에도 속하지 못한 낀세대가 되어버린 기분이 들어서 혼자라도 주절거리려고 이런저런 생각 중이다.

이러다 생각만 할지도 모르겠지만!



'일상다반사 > 아무말 대잔치' 카테고리의 다른 글

우울한 오늘..  (0) 2022.05.28
블로그 정리 중..  (0) 2022.05.06
잡담:)  (0) 2022.04.05
요즈음..  (0) 2021.08.31
수다엔 의미가 없다 : 190223  (2) 2019.02.23
수다엔 의미가 없다 : 180818  (0) 2018.08.18

댓글0